뉴스홈

곡성군, 해충 복숭아씨살이좀벌 이렇게 방제 하세요

크게작게

金泰韻 2021-04-07

  © 金泰韻

곡성군농업기술선테는 복숭아씨살이좀벌 산란 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피해예방을 위해 적기 방제를 당부했다.

복숭아씨살이좀벌은 주로 핵과류에 발생해 수확 전 큰 낙과 피해를 준다. 매실, 복숭아, 자두 등 다양한 과실에 피해를 주지만 특히 매실의 피해가 심하다.

피해양상은 애벌레가 씨방 속에서 종자를 갉아 먹어 수확기 과피가 갈색으로 함몰되어 낙과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애벌레는 매실 밭에 낙과된 매실의 씨 속에서 월동한다. 그리고 이듬해 봄에 부화해 성충으로 자라 다시 어린 과실에 알을 낳는다.

따라서 개화 후 20일 내외 어린 과실의 크기가 1cm 정도 될 때가 방제 적기이다. 작년에 피해를 본 과원은 1차 방제 7일 후 2차 방제를 해야 하며, 성충의 움직임이 활발한 오전에 살포해야 효과가 좋다.

곡성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알 낳는 시기에 적기방제를 해야 피해를 막을 수 있다"며"매실 과실 크기가 1cm 내외일 때 전용약제를 두 번 살포하도록 당부 드린다”고 전했다.

기사입력 : 2021-04-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Copyright ⓒ 곡성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