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김영록 전남지사, 추석 전통시장 ‘방역상황’ 점검

크게작게

金泰韻 2020-09-27

  © 金泰韻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상인들을 격려하고 추석 대비 전통시장 방역상황을 점검키 위해 27일 순천 아랫장을 방문했다.

 

이번 현장점검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 이용객이 늘고 있어 이에 따른 지역감염 확산이 우려돼 현장 대응 상황을 살피기 위해 마련됐다.

 

김 지사는 이날 상인들에게 추석 대비 코로나19 확산 예방 대응 방안과 정부․전남도 2차 재난지원금 지원계획, 소상공인 지원정책, 전통시장 활성대책 등을 설명하고, “전통시장의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상인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후 시장 내 점포를 방문, 소비 진작을 위해 전남행복지역화폐(순천사랑상품권)로 물건을 구입하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도 배부하며 상인들을 격려했다.

 

전라남도는 최근 추석 대비 전통시장 방역강화를 위한 선제적인 조치로 도내 전통시장 116개소에 마스크 15만 5천 600매, 손세정제 2천 320개를 배부했다. 이와 함께 도 및 시군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29일까지 전통시장 방역상황을 점검한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최근 전국적으로 코로나19 지역감염이 꾸준이 발생하고 있고 특히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감염자 비율이 높아 매우 우려스러운 상황이다”며 “이번 추석 명절이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매우 중요한 시기이므로 도민들께서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고 명절 기간 고향 방문과 이동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사입력 : 2020-09-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Copyright ⓒ 곡성투데이. All rights reserved.